사랑이 자라서 (후아유 OST Part 2)
유성은 혼잡한 OST시장, 여왕 백지영의 수제자 유성은이 대권 이어받나?
tvN 월화 드라마 '후아유', 소이현과 택연의 러브 테마곡 공개
택연의 박력 키스보다 더 강했던 유성은의 '사랑이 자라서' 26일 첫 발매!

지난 20일 방송된 8회 방송에서 시온(소이현 분)과 건우(택연 분)가 첫 키스로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는 모습이 그려지며 본격적인 러브라인이 시작된 가운데, 달콤하면서도 박력 넘치는 2단 키스 장면에 사용되어 시청자들을 더욱 설레게 한 러브 테마곡 '사랑이 자라서'가 '후아유'의 두 번째 OST로 공개되었다.

'사랑이 자라서'는 2013년 'Be OK'로 가요계를 뜨겁게 달군 보이스 코리아 시즌1 준우승자인 유성은의 소울풀한 보컬이 단번에 귀를 사로잡는 팝발라드 곡이다. 명품 작곡가 김원이 참여해 곡의 품격을 한 단계 높였으며 드라마틱한 곡 전개와 함께 유성은의 매력적인 보컬, 아름다운 선율의 오케스트라와 감미로운 코러스가 돋보이는 곡이다. 유성은은 보이스 코리아의 스승이자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 주고 있는 백지영이 자신의 경쟁자로 이야기할 만큼 놀라운 가창력과 깊은 감성으로 드라마 OST 여왕의 자리를 이어갈 것으로 기대 되고 있다.

사랑을 지우려고 해도 자꾸 자라나는 아픈 마음을 묘사한 가사는 극 중 시온과 건우의 사랑과 이별, 갈등 등을 묘사해 시청자들의 감성을 자극할 것으로 보인다. 사랑을 시작하는 시온과 건우의 설렘과는 반대로 자신이 사랑하는 여자가 다른 남자와 입을 맞추는 모습을 멀리서 지켜보며 가슴 아파하는 형준(김재욱 분)의 모습이 함께 그려져 애틋함을 더한 가운데, 러브 테마곡 '사랑이 자라서'는 시청자들의 가슴을 더욱 뭉클하게 만들고 있다.